Media Log




우리나라가 지난 16일 열린 제67차 UN 총회를 통해 공식 출범한 <UN 지속가능 소비·생산 이사회>의 이사국이 됐다. 이 이사회는 5개 대륙별 선·개도국을 대표해 2개국씩 총 10개국으로 구성되고 리우+20 정상회의 키워드인 녹색경제(Green Economy) 실현을 위해 세계 각국이 지속 가능한 소비·생산 10개년 국가 계획을 오는 2015년까지 수립하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맡는다고.


+ 출처 기사 +

한국, 유엔 지속가능 소비·생산 이사국으로 선출 

연합뉴스 2013-09-23 이슬기 기자

http://goo.gl/rRasNz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제67차 유엔 총회에서 한국이 지속가능 소비·생산 이사회의 이사국으로 선출됐다고 23일 밝혔다. 


윤승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이사회의 아시아 대표 공식 이사로 뽑혔다. 


제67차 유엔 총회에서 공식 출범한 이사회는 5개 대륙별로 선진국과 개도국을 대표해 2개국씩 총 10개국으로 구성됐다. 아시아에서는 한국과 인도네시아가 이사국으로 선출됐다. 


이번 이사회는 리우+20 정상회의 키워드인 녹색경제(Green Economy) 실현을 위해 세계 각국이 지속 가능한 소비·생산 10개년 국가 계획을 오는 2015년까지 수립하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맡는다. 


윤 원장은 이번 이사회에서 우리나라를 비롯한 선진국의 정책 성공 사례를 개도국에 전파하기 위한 지식공유사업(Knowledge Sharing Partnership)을 중점적으로 제안해 논의할 예정이다.


윤 원장은 "올해 대한민국 환경대전 기간 유엔환경계획(UNEP)과 공동으로 아세안(ASEAN) 10개국 환경정책담당자 대상 지속가능 소비·생산 교육 프로그램을 서울에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wise@yna.co.kr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