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생태적으로 지속가능한 디자인을 추구하는 사람들은 '(1)사용절감reduce, (2)재사용reuse, (3)재활용recycle' 이라는 3가지 원칙을 디자인의 전 과정에서 중요하게 고려한다. 이 원칙들은 쓰레기로 인한 환경오염을 줄이고 자연자원의 고갈을 막기 위한 것으로, 여기에서 가장 중요한 원칙는, 근본적으로 불필요한 낭비를 줄인다는 개념의 '(1)사용절감reduce'이다. 사용한 뒤 바로 버려지지 않고 다시 사용될 수 있도록 하는 '(2)재사용reuse'이 두번째로 중요하다. 이 두 가지 원칙를 적용할 수 없더라도 분리수거된 후 다른 제품으로 다시 태어날 수 있도록 하는 '(3)재활용recycle'의 원칙이 지켜져야 한다. 


즉 이 세 가지 원칙에는 분명한 위계가 있다는 것을 아는 것이 지속가능성 기반 디자인을 실천하는데 있어서 매우 중요하다.



Reduce, Reuse, Recycle...

We typically see or hear these words in this order for a reason. This hierarchy encourages us to reduce consumption first, which is the most effective way to eliminate waste. The least costly resource or material is that which is never used. Reuse is next in line, which is simply using an item over again for the same or different purpose than originally intended. Finally, recycle, which means to make new products from used or old materials. Let’s look at each of these landfill alternatives in more detail… 


*자세한 내용은 

> http://www.aleanjourney.com/2011/09/guest-post-reduce-reuse-recycle.html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on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