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2008~2011년 지속가능 경영 상위 기업의 경우 자산 대비 시가총액 비율이 27.5% 상승한 반면, 그렇지 않은 기업은 3.2% 상승하는 데 그쳤다.

- 삼성경제연구소, 2012년 발표



자본주의는 사람들이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제도일 뿐이다. 따라서 기업의 가장 중요한 역할은 (이윤 극대화가 아니라) 사람과 지구를 돌보는 일.

- 리처드 브랜슨, 영국 버진그룹 회장



주식 시장의 성과가 국가의 진정한 건강을 반영하고 일반 시민의 행복에 영향을 미친다는 말은 우리 시대의 커다란 거짓말 중 하나다.

- 찬드란 나이르, <21세기 아시아의 과제>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지속가능성은 생명과 평화 그리고 공존의 가치.



환경운동은 실용적이고 지속가능한 모델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인간과 자연의 조화만이 아닌 사람 사이의 조화도 동시에 추구해야 한다.

- 아웅산 수치


자본주의는 사람들이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제도일 뿐이다. 따라서 기업의 가장 중요한 역할은 (이윤 극대화가 아니라) 사람과 지구를 돌보는 일.

- 리처드 브랜슨, 영국 버진그룹 회장


우리는 한국이라는 국가에 속하는 지구 주민이다. 지구에 닥칠 재난과 재앙의 징후를 직시하고 여기에 대응하기 위해서, 더 이상 시장이 질주하는 사회가 아닌 공유 경제를 만드는 일과 공생의 가치를 회복하는 일이 시급하다.

- 조한혜정,  연세대 문화인류학과 교수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Googl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IPBA 연차총회 참관기]세계와 함께 고민해 보는 지속가능성 문제

http://news.koreanbar.or.kr/news/articleView.html?idxno=11075

(본문 인용)

이번 IPBA의 주제가 유한한 세상에서의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 in a Finite World)이듯이 이 세상은 정말 유한하고 깨어지기 쉬우면서도 상호간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다(finite, fragile and interconnected). 지속가능성이라는 문제는 덜 먹고, 덜 쓰고, 덜 버리는 것뿐만 아니라 이 세상의 수명을 최대한 연장시키는 방도를 적극적으로 추구하고 지원하는 것이 필요한 일이다. 또한 지속가능성이라는 문제는 단순히 탄소배출억제라든지 석탄사용금지 등의 단편적인 문제가 아니라 개인인생 전반을 수정하고 사회시스템 전체를 조정하며 무엇보다 긴밀한 국제공조가 필요한 광범위하고 유기적인 분야인 것이다.




늘어나는 ‘착한 소비’

http://www.nielsen.com/kr/ko/insights/2014/2014-csr-report.html

(본문 인용)

절반이 넘는 응답자들(55%)이 돈을 좀 더 지불하더라도 환경 보호와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기 위해 노력하는 착한 기업의 제품을 구매하겠다고 응답했습니다.

"소매점이나 온라인 그 어디에서든 소비자들이 제품을 구매하려는 순간 그 제품의 사회적으로 유익한 제품인지는 중요한 고려요소가 된다."




H&M이 버려진 옷 주워 새 옷 만드는 이유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14060321124379941

(본문 인용)

벵트 요한손 스웨덴 외무부 CSR 대사가 스웨덴 기업들의 관련 활동과 정부의 노력 등에 대해 설명했다. 요한손 대사는 "스웨덴 기업들은 지속가능한 환경과 노동 문제 및 직업 안전에 대해 오랫동안 노력해 왔으며 최근에도 CSR 보고, 기업과 인권, 반부패 등이 중요한 이슈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또 글로벌 최대 가구 기업 이케아의 나탈리아 한 지속가능성 매니저는 자사의 '사람과 지구에 친화적인'(People &Planet Positive) 경영전략이 이윤 창출과 장기적 성장은 물론 고객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교황은 대통령이 초청하는데 달라이 라마는 왜 막나"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01&aid=0006989121

(본문 인용)

방한추진위원장인 미황사 주지 금강 스님은 이날 간담회에서 "우리는 경제발전의 기치 아래 생명 존중과 평화적 분쟁 해결 방식을 묵살해 왔다"며 "경제 논리를 앞세워 쉽고 빠른 길을 달려오느라 상생과 평화의 목소리는 묻혀버렸다"고 말했다.

금강 스님은 "이제는 성장신화에 급급할 게 아니라 생명 존중과 평화적 공존 방법을 모색해야 할 때다. 자비와 생명 존엄을 실천하는 달라이 라마의 방한은 한국 사회에 중요한 화두를 던질 것"이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행복한 삶을 누리기 위해 필요한 것은

힘들게 고생해서 얻은 부가 아니라

풍요로운 땅과 고요한 마음,

원망과 갈등도 없고,

명령도 지배도 받지 않는 삶,

대등한 벗과 함께하는

질병 없는 건강한 삶이다.

- 헨리 하워드, <행복한 삶>, 1540년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재)전북테크노파크는 신재생에너지의 필요성을 홍보하기 위해 지난 13일부터 프롤로그 편을 시작으로 웹툰 '신재생툰'을 연재하기 시작했다. 


‘신재생툰’은 부안 신재생에너지테마파크에서 연구·개발 중인 신재생에너지를 알기 쉽게 설명하는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고 전주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가 제작에 참여했다.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중요성은 온 국민이 실감하고 있으면서도 그 내용에 대해 잘 알고 있지 못하다. 웹툰의 쉬운 접근성을 이용하여 전 국민에게 신재생에너지가 좀 더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만들겠다.”

전북테크노파크 백두옥 원장







신재생툰 연재하는 곳

부안 신재생에너지테마파크 홈페이지 알림마당 

http://nrev.or.kr/subIndex.php?con_id=hongbo

부안 신재생에너지테마파크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jbtpnrev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중국의 풍력 발전량은 2012년 기준으로 원자력 발전량을 넘어섰다.

- the China Wind Energy Association (CWEA) -


46억년 지구 나이를 46년으로 환산했을 때 산업혁명은 불과 1분 전에 시작된 일이다. 

이 1분 동안 지구 숲의 절반 이상이 파괴되었다.


1킬로그램의 삼겹살을 생산하기 위해 만들어진 36.4킬로그램의 온실가스는 집에 있는 모든 불을 다 켜놓은 채 나가서 3시간 동안 운전했을 때 발생하는 온실가스의 양보다 더 많다.

- <지속 가능하게 섹시하게(권수현 지음)> 중에서 -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우리나라가 지난 16일 열린 제67차 UN 총회를 통해 공식 출범한 <UN 지속가능 소비·생산 이사회>의 이사국이 됐다. 이 이사회는 5개 대륙별 선·개도국을 대표해 2개국씩 총 10개국으로 구성되고 리우+20 정상회의 키워드인 녹색경제(Green Economy) 실현을 위해 세계 각국이 지속 가능한 소비·생산 10개년 국가 계획을 오는 2015년까지 수립하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맡는다고.


+ 출처 기사 +

한국, 유엔 지속가능 소비·생산 이사국으로 선출 

연합뉴스 2013-09-23 이슬기 기자

http://goo.gl/rRasNz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제67차 유엔 총회에서 한국이 지속가능 소비·생산 이사회의 이사국으로 선출됐다고 23일 밝혔다. 


윤승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이사회의 아시아 대표 공식 이사로 뽑혔다. 


제67차 유엔 총회에서 공식 출범한 이사회는 5개 대륙별로 선진국과 개도국을 대표해 2개국씩 총 10개국으로 구성됐다. 아시아에서는 한국과 인도네시아가 이사국으로 선출됐다. 


이번 이사회는 리우+20 정상회의 키워드인 녹색경제(Green Economy) 실현을 위해 세계 각국이 지속 가능한 소비·생산 10개년 국가 계획을 오는 2015년까지 수립하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맡는다. 


윤 원장은 이번 이사회에서 우리나라를 비롯한 선진국의 정책 성공 사례를 개도국에 전파하기 위한 지식공유사업(Knowledge Sharing Partnership)을 중점적으로 제안해 논의할 예정이다.


윤 원장은 "올해 대한민국 환경대전 기간 유엔환경계획(UNEP)과 공동으로 아세안(ASEAN) 10개국 환경정책담당자 대상 지속가능 소비·생산 교육 프로그램을 서울에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wise@yna.co.kr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몸도 마음도


넉넉하고 풍성한


한가위 되세요!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자동차 운행이 많아지는 추석연휴가 다가옵니다. 

환경보호과 비용절감을 위해 <에코드라이브 11>을 실천해 보세요.


[에코드라이브의 효과]

1. 대기 중 온실가스 감축

2. 연료비 절약을 통한 가계 지출 절감

3. 운전습관의 개선을 통한 교통사고 감소





| 출처 : http://www.ts2020.kr/education/experience/experience_01.jsp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증오하는 마음을 버리세요. 

2. 마음 속 걱정을 비우세요. 

3. 심플하게 사세요. 

4. 더 많이 베푸세요. 

5. 더 적게 바라세요.



▶ 페이스북의 팬이 되어주세요 


WEDIAS | 위디어스

We Design Innovation at Sustainability

지속가능한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Brand l Advertising l Design l Product l Interior l Web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